회원님의 인터넷익스플로러 버전은 x.0입니다. 낮은 버전의 IE는 보안에 취약할 수 있습니다. 최신버전 업그레이드
 
 
유료분석게시판 회원분석게시판 유머게시판 공지사항
7월10일 국내야구중계 KBO KIA 키움 매니저  
7월10일 국내야구중계 KBO KT 삼성 매니저  
7월10일 국내야구중계 KBO 한화 SK 매니저  
7월10일 국내야구중계 KBO 롯데 두산 매니저  
7월10일 국내야구중계 KBO LG NC 매니저  
 
포토겔러리
 
U-17 월드컵 첫 4강 도전 김정수호 "우리가 잘하는 것 하겠다"
BB꼬봉쓰 작성 19.11.10 11:56 조회 103

 U-17 월드컵 첫 4강 도전 김정수호 "우리가 잘하는 것 하겠다"

 11일 FIFA 브라질 월드컵 8강서 멕시코 꺾으면 역대 최고 성적 '4강 가자'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20세 이하(U-20) 대표팀에 이어 17세 이하(U-17) 아우들도 새 역사를 눈앞에 뒀다. 김정수 감독이 이끄는 한국 U-17 축구 대표팀이 11일 오전 8시(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비토리아의 클레베르 안드라지 경기장에서 북중미 강호 멕시코와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17 월드컵 8강전을 치른다. 아이티, 칠레를 꺾고 2승 1패로 프랑스(3승)에 이어 C조 2위로 조별리그를 통과한 한국 대표팀은 16강에서 앙골라를 1-0으로 눌러 1987년, 2009년에 이어 세 번째로 대회 8강 진출에 성공했다. 8강은 지금까지 우리나라가 FIFA U-17 월드컵에서 거둔 최고 성적이다. 멕시코만 넘어서면 사상 처음 4강 무대를 밟으며 우승 도전도 이어갈 수 있다. 4강에 오르면 네덜란드-파라과이 경기 승자와 대결한다. 공식기자회견하는 김정수 감독 멕시코는 조별리그에서 3위로 16강에 턱걸이했지만, U-17 월드컵에서 두 차례나 우승(2005년·2011년)하고 한 차례 준우승(2013년)을 차지한 강호다. 김정수 감독도 10일 오전 결전지인 클레베르 안드라지 경기장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멕시코는 잘하는 팀이다. 두 번 우승도 한 팀이다"라면서 "많이 부담스러운 상대인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다. 좋은 팀으로 평가하고 있다"라며 멕시코에 대한 경계를 늦추지 않았다. 기자회견에 함께 참석한 주장이자 골키퍼인 신송훈(금호고)은 멕시코에 대해 "빠르고 저돌적이다"라고 평가하면서 "우리 팀과 플레이 스타일이 비슷해서 재미있는 경기가 될 것 같다"고 기대감도 드러냈다. 김정수 감독은 멕시코전 준비와 관련해 "모든 경기는 쉽지 않다"면서 "(녹아웃 방식의) 토너먼트이기 때문에 새로운 것을 시도하기보다 우리의 장점을 가다듬고 준비해서 잘하는 것을 하려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정수 감독 '낼 할 수 있어' 신송훈도 "늘 준비하던 대로 똑같이 하려고 노력하고 있다"면서 "한 경기 지면 바로 떨어지는 토너먼트다. 선수들끼리 똘똘 뭉쳐서 (잘) 하려고 하는 의지가 크다"고 선수단 분위기를 전했다. 신송훈은 "선수들끼리 멕시코 대표팀 영상도 많이 보며 분석하고 있다"면서 "정신적으로도 철저히 준비해서 좋은 경기를 펼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올여름 폴란드에서 열린 FIFA U-20 월드컵에서 정정용 감독이 이끈 대표팀이 한국 남자축구 사상 FIFA 주관대회 최고 성적인 준우승의 위업을 이룬 데 이어 U-17 대표팀도 이번 월드컵에서 선전하며 한국 축구의 미래에 대한 희망을 키우고 있다. 우리나라 어린 선수들이 세계 무대에서 거푸 좋은 성적을 낸 특별한 이유가 있느냐는 물음에 김정수 감독은 "지금 U-17 대표팀 선수들은 대한축구협회에서 추진하는 선수 육성 프로그램 '골든에이지'의 1기 연령대다. 그만큼 정보도 많고 훈련 데이터도 잘 제공해 차근차근 키워온 선수들이다"라면서 "선수 육성이 안정화된 것이 최근 연령별 월드컵에서 좋은 결과를 거둔 비결이라 생각한다"고 답했다.
추천0
모두 9,909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9909 맨유, 애스턴 빌라 3-0 꺾고 4연승 행진 'UCL 굳히기!' BB꼬봉쓰 10:32 35 0
9908 PGA투어 신설대회서 '코리언 브라더스' 부진…강성훈 공동 36위 BB꼬봉쓰 10:32 36 0
9907 NBA 하부리그 칼리지 파크, 사상 첫 여성 단장 선임 BB꼬봉쓰 10:32 35 0
9906 '당구 천재소녀'에서 챔피언으로…김예은, LPBA 최연소 우승 BB꼬봉쓰 10:32 35 0
9905 MLS 필라델피아, 유니폼에 경찰 폭력으로 사망한 흑인 이름 새겨 BB꼬봉쓰 10:32 35 0
9904 수원FC, 정규리그 '득점 제로' 공격수 아코스와 계약 해지 BB꼬봉쓰 10:31 36 0
9903 EPL, 오늘 '오심 파티'…3경기 모두 PK 오심 나왔다 BB꼬봉쓰 10:31 35 0
9902 노진혁 데뷔 첫 만루홈런…NC, SK에 8-2 완승 BB꼬봉쓰 20.07.09 76 0
9901 요키시 7이닝 2실점 8승째…키움, 삼성 꺾고 2연승 BB꼬봉쓰 20.07.09 74 0
9900 '카리브해 투타 듀오' 맹활약…두산, LG 꺾고 위닝시리즈 BB꼬봉쓰 20.07.09 77 0
9899 재개한 미국프로축구서 흑인 선수 100여명 인종차별 반대 운동 BB꼬봉쓰 20.07.09 75 0
9898 이동욱 NC 감독 "주춤한 강진성? 자연스러운 모습…이겨낼 것" BB꼬봉쓰 20.07.09 75 0
9897 최숙현 사건 토론..."올림픽 메달 100개보다 선수 목숨이 중요" BB꼬봉쓰 20.07.09 76 0
9896 김광현 "웨인라이트 없었다면 한국 잠정 귀국 생각했을 수도"(종합) BB꼬봉쓰 20.07.09 76 0
9895 K리그1 강원, 192㎝ 장신 수비수 가솔현 영입 BB꼬봉쓰 20.07.09 76 0
9894 조현우와 마주 서는 구성윤 "설레긴 하지만, 시즌 중 한 경기죠" BB꼬봉쓰 20.07.09 74 0
9893 18세 김주형 돌풍 이어지나…군산CC오픈 첫날부터 상위권 BB꼬봉쓰 20.07.09 76 0
9892 4경기째 골침묵 손흥민, 본머스 상대로 '아홉수 탈출' 도전 BB꼬봉쓰 20.07.09 77 0
9891 '감독·팀닥터 고소' 故최숙현 선수 동료들 서울서부지검 출석 BB꼬봉쓰 20.07.09 76 0
9890 최지광, 9일 1군 복귀 예정…삼성, 불펜 더 강해진다 BB꼬봉쓰 20.07.08 62 0
9889 SK 최정, 골반 통증으로 부상자 명단…"주말 복귀 가능" BB꼬봉쓰 20.07.08 62 0
9888 'MLB 올스타 출신' 키움 러셀, 8일 입국…자가 격리 시작 BB꼬봉쓰 20.07.08 62 0
9887 속도 내는 브리검, 2군 경기서 3이닝 2실점…최고 시속 146㎞ BB꼬봉쓰 20.07.08 62 0
9886 두산 베어스 장원준, LG와 2군 경기서 4이닝 소화 BB꼬봉쓰 20.07.08 61 0
9885 롯데 스트레일리 59일 만에 승리 추가…이대호·전준우 '쾅' BB꼬봉쓰 20.07.08 61 0
9884 6월 MVP 로하스 3타점 원맨쇼…3연승 kt 중위권 합류 시동 BB꼬봉쓰 20.07.08 62 0
9883 박병호 추격 3점포·'임시 4번' 이정후 역전 3점포…키움,역전승 BB꼬봉쓰 20.07.08 61 0
9882 프로야구 LG, 두산전 6연패 탈출…김현수 홈런 2개 작렬 BB꼬봉쓰 20.07.08 61 0
9881 '황소' 분데스리가로…황희찬, RB 라이프치히 입단 확정 BB꼬봉쓰 20.07.08 61 0
9880 유은혜 "고 최숙현 선수 깊은 애도…진상규명 재발 방지책 마련" BB꼬봉쓰 20.07.08 98 0
본사이트는 유튜브 API로 수집되어 만들어진 사이트이며 저작권에 대한 영상이 있을시 삭제조치 하겠습니다.
본사이트는 실시간 라이브 스트리밍의 경우 저작권에 위배되는 영상에 송출을 제한합니다.
본사이트는 방송통신 심의위원회에 규정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 2015 the BB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