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님의 인터넷익스플로러 버전은 x.0입니다. 낮은 버전의 IE는 보안에 취약할 수 있습니다. 최신버전 업그레이드
 
 
유료분석게시판 회원분석게시판 유머게시판 공지사항
7월10일 국내야구중계 KBO KIA 키움 매니저  
7월10일 국내야구중계 KBO KT 삼성 매니저  
7월10일 국내야구중계 KBO 한화 SK 매니저  
7월10일 국내야구중계 KBO 롯데 두산 매니저  
7월10일 국내야구중계 KBO LG NC 매니저  
 
포토겔러리
 
GS칼텍스 러츠 "이탈리아에서 뛸 때보다 재미있어요"
BB꼬봉쓰 작성 19.11.17 20:02 조회 97

 GS칼텍스 러츠 "이탈리아에서 뛸 때보다 재미있어요"

 "흥국생명 이재영, 항상 공격적이고 잘하는 선수" 러츠의 고공 스파이크 (인천=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여자 프로배구 GS칼텍스가 역대 최장신 선수인 메레타 러츠(25·미국)의 영입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 GS칼텍스는 17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V리그 2라운드 방문 경기에서 흥국생명과 풀세트 접전을 치러 세트 스코어 3-2로 승리했다. 1라운드에서 흥국생명을 세트 스코어 3-0으로 완파했던 GS칼텍스는 2라운드 맞대결에서도 러츠의 33득점 활약을 앞세워 흥국생명을 눌렀다. 흥국생명은 개인 한 경기 최다 득점인 40점을 터트린 이재영을 앞세워 설욕을 노렸으나 러츠를 막지 못했다. 러츠는 블로킹 5개를 포함해 33득점에 공격 성공률 41.59%로 공수에서 맹활약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33득점은 올 시즌 V리그에 데뷔한 러츠의 한 경기 최다 득점이다. 블로킹 5개는 한 경기 최다 타이 기록이다. 러츠의 활약을 앞세운 GS칼텍스는 1라운드 전승 포함 6승 1패, 승점 18을 기록하며 1위로 복귀했다. 206㎝ 러츠는 한국 여자 프로배구 사상 최장신 선수다. GS칼텍스는 러츠를 영입해 공격력은 물론 고질적인 약점이었던 높이 문제를 한꺼번에 해결했다. 경기 후에 만난 러츠는 "이겨서 너무 기분이 좋다"며 "14일 IBK기업은행전에서 (세트 스코어 2-3으로) 패했던 게 약이 됐다. 경기가 안 풀릴 때 이겨내는 방법을 그 경기를 통해서 배운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흥국생명의 주포 이재영에 대한 평가를 부탁하자 "항상 공격적인 선수다. 워낙 잘하는 선수라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러츠는 제자리에서 살짝 점프해도 점수를 올릴 수 있을 만큼 타점이 높다. 또 러츠의 높은 블로킹은 타 팀의 에이스들을 꼼짝 못 하게 만드는 강력한 무기다. 러츠는 다른 5팀 선수 중에서 블로킹하기 어려운 선수를 꼽아달라고 하자 "선수를 꼽기는 어렵다. 다만 시간차 공격, 중앙 후위 공격 등 세트 플레이할 때 블로킹하기가 어렵다"면서 "특히 흥국생명은 세트 플레이가 많아서 더욱더 어렵다"고 설명했다. 지금은 맹활약하는 러츠지만, 지난해 5월 외국인 선수 트라이아웃 당시에는 별로 눈에 띄지 않았다. 외면을 받은 러츠는 지난 시즌 이탈리아 2부 리그에서 뛰었다. 그로부터 1년이 흐른 올해 5월 트라이아웃에 다시 참가한 러츠는 결국 재수 끝에 V리그 무대를 밟아 GS칼텍스의 선두 질주를 이끄는 원동력이 됐다. 그는 "이탈리아 리그는 선수들 신장이 있어서 높이를 살린 배구를 하지만 V리그만큼 빠르지는 않다. 또 여기는 수비가 굉장히 
추천0
모두 9,909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9909 맨유, 애스턴 빌라 3-0 꺾고 4연승 행진 'UCL 굳히기!' BB꼬봉쓰 10:32 7 0
9908 PGA투어 신설대회서 '코리언 브라더스' 부진…강성훈 공동 36위 BB꼬봉쓰 10:32 8 0
9907 NBA 하부리그 칼리지 파크, 사상 첫 여성 단장 선임 BB꼬봉쓰 10:32 7 0
9906 '당구 천재소녀'에서 챔피언으로…김예은, LPBA 최연소 우승 BB꼬봉쓰 10:32 7 0
9905 MLS 필라델피아, 유니폼에 경찰 폭력으로 사망한 흑인 이름 새겨 BB꼬봉쓰 10:32 7 0
9904 수원FC, 정규리그 '득점 제로' 공격수 아코스와 계약 해지 BB꼬봉쓰 10:31 8 0
9903 EPL, 오늘 '오심 파티'…3경기 모두 PK 오심 나왔다 BB꼬봉쓰 10:31 7 0
9902 노진혁 데뷔 첫 만루홈런…NC, SK에 8-2 완승 BB꼬봉쓰 20.07.09 76 0
9901 요키시 7이닝 2실점 8승째…키움, 삼성 꺾고 2연승 BB꼬봉쓰 20.07.09 74 0
9900 '카리브해 투타 듀오' 맹활약…두산, LG 꺾고 위닝시리즈 BB꼬봉쓰 20.07.09 77 0
9899 재개한 미국프로축구서 흑인 선수 100여명 인종차별 반대 운동 BB꼬봉쓰 20.07.09 75 0
9898 이동욱 NC 감독 "주춤한 강진성? 자연스러운 모습…이겨낼 것" BB꼬봉쓰 20.07.09 75 0
9897 최숙현 사건 토론..."올림픽 메달 100개보다 선수 목숨이 중요" BB꼬봉쓰 20.07.09 76 0
9896 김광현 "웨인라이트 없었다면 한국 잠정 귀국 생각했을 수도"(종합) BB꼬봉쓰 20.07.09 76 0
9895 K리그1 강원, 192㎝ 장신 수비수 가솔현 영입 BB꼬봉쓰 20.07.09 76 0
9894 조현우와 마주 서는 구성윤 "설레긴 하지만, 시즌 중 한 경기죠" BB꼬봉쓰 20.07.09 74 0
9893 18세 김주형 돌풍 이어지나…군산CC오픈 첫날부터 상위권 BB꼬봉쓰 20.07.09 76 0
9892 4경기째 골침묵 손흥민, 본머스 상대로 '아홉수 탈출' 도전 BB꼬봉쓰 20.07.09 77 0
9891 '감독·팀닥터 고소' 故최숙현 선수 동료들 서울서부지검 출석 BB꼬봉쓰 20.07.09 76 0
9890 최지광, 9일 1군 복귀 예정…삼성, 불펜 더 강해진다 BB꼬봉쓰 20.07.08 62 0
9889 SK 최정, 골반 통증으로 부상자 명단…"주말 복귀 가능" BB꼬봉쓰 20.07.08 62 0
9888 'MLB 올스타 출신' 키움 러셀, 8일 입국…자가 격리 시작 BB꼬봉쓰 20.07.08 62 0
9887 속도 내는 브리검, 2군 경기서 3이닝 2실점…최고 시속 146㎞ BB꼬봉쓰 20.07.08 62 0
9886 두산 베어스 장원준, LG와 2군 경기서 4이닝 소화 BB꼬봉쓰 20.07.08 61 0
9885 롯데 스트레일리 59일 만에 승리 추가…이대호·전준우 '쾅' BB꼬봉쓰 20.07.08 61 0
9884 6월 MVP 로하스 3타점 원맨쇼…3연승 kt 중위권 합류 시동 BB꼬봉쓰 20.07.08 62 0
9883 박병호 추격 3점포·'임시 4번' 이정후 역전 3점포…키움,역전승 BB꼬봉쓰 20.07.08 61 0
9882 프로야구 LG, 두산전 6연패 탈출…김현수 홈런 2개 작렬 BB꼬봉쓰 20.07.08 61 0
9881 '황소' 분데스리가로…황희찬, RB 라이프치히 입단 확정 BB꼬봉쓰 20.07.08 61 0
9880 유은혜 "고 최숙현 선수 깊은 애도…진상규명 재발 방지책 마련" BB꼬봉쓰 20.07.08 98 0
본사이트는 유튜브 API로 수집되어 만들어진 사이트이며 저작권에 대한 영상이 있을시 삭제조치 하겠습니다.
본사이트는 실시간 라이브 스트리밍의 경우 저작권에 위배되는 영상에 송출을 제한합니다.
본사이트는 방송통신 심의위원회에 규정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 2015 the BB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