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님의 인터넷익스플로러 버전은 x.0입니다. 낮은 버전의 IE는 보안에 취약할 수 있습니다. 최신버전 업그레이드
 
 
 
포토겔러리
 
코로나19에 얼어붙은 그라운드…3월 축구대표팀 일정도 '안갯속'
BB꼬봉쓰 작성 20.02.24 21:44 조회 82

 

 

 코로나19에 얼어붙은 그라운드…3월 축구대표팀 일정도 '안갯속' 국내서 치르려던 올림픽 대표팀 평가전은 '제3국 개최' 추진 여자축구 올림픽 최종예선 PO도 무관중 경기·제3국 개최 가능성 2020 AFC U-23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한국 축구대표팀.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면서 한국 축구도 그 영향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우선 대구FC, 포항 스틸러스의 K리그1 홈 개막전을 연기했던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4일 긴급이사회를 열고 29일로 예정했던 올 시즌 개막을 아예 무기한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정부가 23일 코로나19 위기 경보를 '심각' 단계로 격상하고, 지방자치단체가 다수가 모이는 행사를 자제해 달라고 당부하고 있다는 점 등을 고려한 결정이다. 또한 프로연맹은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 출전하는 K리그 팀의 홈 경기는 당분간 '무관중 경기'로 치르도록 권고하기로 했다. 프로연맹은 이에 앞서 26일에 열 예정이었던 K리그 개막 미디어데이와 K리그 아카데미 신인선수 교육 과정, 외국인선수 교육 과정 등 선수단 참석 행사도 전면 취소했다. 대한축구협회도 협회가 주관하는 올해 FA컵의 1, 2라운드와 세미프로 K3, K4리그 출범식 및 3월 경기 일정을 연기했다. 하지만 더 큰 고민은 협회의 자체적인 결정만으로 해결할 수 없는 대표팀 일정에 있다. 당장 김학범 감독 지휘 아래 2020 도쿄올림픽 본선을 준비 중인 23세 이하(U-23) 남자축구 대표팀에 불똥이 튀었다. 대한축구협회는 일본이 다음 달 27일 남아프리카공화국, 30일 코트디부아르 U-23 대표팀을 자국으로 불러들여 친선경기를 치르기로 하면서 이 기간 코트디부아르, 남아공과의 국내 평가전을 추진했다. 하지만 남아공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선수단 안전 문제를 이유로 일본 원정을 거부하면서 우리 대표팀의 계획도 수정이 불가피해졌다. 축구협회 관계자는 "두 나라와 제3국에서 친선경기를 치르는 방안 등을 놓고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남자 A대표팀은 다음 달 26일 천안에서 투르크메니스탄과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홈 경기를 가진 뒤 31일 스리랑카와 원정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이 경기들은 그나마 상대적으로 시간적 여유는 있는 상황이다. 협회로서는 당장 시급한 게 열흘 남짓 앞으로 다가온 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최종예선 플레이오프다. 사상 처음 올림픽 본선 진출에 도전하는 우리나라 여자축구 대표팀은 중국과 3월 6일 용인에서 안방 1차전을 치른 뒤 같은 달 11일 원정으로 호주 시드니에서 2차전을 가진다. 2차전은 중국에서 치러야 하지만 이 또한 코로나19 영향으로 AFC가 중국 및 호주축구협회와 협의 끝에 시드니로 장소를 옮겼다. 중국 대표팀은 최종예선 B조 경기를 치르러 호주에 입국했지만 코로나19 때문에 중국으로 돌아가지 못하고 계속 호주에 남아 훈련해왔다. 하지만 우리나라도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확산하고 있어 홈 경기를 정상적으로 개최할 수 있을지 불투명해졌다. 축구협회는 1차전도 제3국에서 개최하거나 예정대로 국내에서 치르더라도 무관중 경기 등의 상황을 배제하지 못하고 있다.
추천0
모두 9,005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9005 팔꿈치 수술 마친 세일 "10년만 더 던질 수 있으면 좋겠다" BB꼬봉쓰 07:20 46 0
9004 세계태권도 이끄는 조정원 "코로나19 위기, 다시 시작할 기회" BB꼬봉쓰 07:20 46 0
9003 여자배구 샐러리캡 '현실화' 논란…핵심은 '투명성·형평성'… BB꼬봉쓰 07:19 46 0
9002 [권훈의 골프확대경] 11월 개최 마스터스 출전 선수는 이미 확정 BB꼬봉쓰 07:19 46 0
9001 '일본야구 첫 코로나19 확진' 후지나미, 퇴원…"폐 끼쳐 죄송" BB꼬봉쓰 07:18 46 0
9000 프로야구 삼성 주장 박해민, 자체 평가전에서 3차례 출루 BB꼬봉쓰 07:18 46 0
8999 144경기·11월 PS 종료 위해…5월초 개막 준비하는 한국프로야구 BB꼬봉쓰 07:18 45 0
8998 KIA 나지완, 자체 홍백전서 중월 홈런포 맹활약 BB꼬봉쓰 07:17 45 0
8997 KBO "코로나19 안정되면 5월 초 개막·4월 21일 연습경기" BB꼬봉쓰 07:17 45 0
8996 제주지역 운동선수 40% 성폭력 피해 경험·목격 BB꼬봉쓰 07:17 45 0
8995 ESPN "한국야구, 미국 스포츠에 교훈"…롯데 스트레일리 인터뷰 BB꼬봉쓰 20.04.07 76 0
8994 UAE 축구대표팀 감독, 코로나19 확산에 데뷔전도 못 치르고 해임 BB꼬봉쓰 20.04.07 81 0
8993 MLB 텍사스 산하 마이너리거 3명, 코로나19 증세로 격리 BB꼬봉쓰 20.04.07 79 0
8992 MLB 전 올스타 헬턴, 음주 운전으로 48시간 구류 BB꼬봉쓰 20.04.07 78 0
8991 리버풀, 직원 일시 해고 이틀 만에 철회…비난 여론에 사과 BB꼬봉쓰 20.04.07 76 0
8990 MLB 프랜차이즈 스타 칼린, 자택서 별세…"굿바이 타이거" BB꼬봉쓰 20.04.07 80 0
8989 토트넘, 손흥민 기초군사훈련 공식 발표…"5월 복귀" BB꼬봉쓰 20.04.07 80 0
8988 맨체스터시티 과르디올라 감독 모친상…코로나19로 사망 BB꼬봉쓰 20.04.07 81 0
8987 오거스타 여자 아마추어 골프 대회는 아예 취소 BB꼬봉쓰 20.04.07 79 0
8986 일본프로야구, FA 자격 기준 완화 등 '코로나19 특별 규정' 논의 BB꼬봉쓰 20.04.07 77 0
8985 '가고 싶은 경기장이여!'…K리그 스타디움 에세이 이벤트 BB꼬봉쓰 20.04.06 76 0
8984 김학범 감독 "고생한 1997년생 본선 출전 기회 주어져 감사" BB꼬봉쓰 20.04.06 78 0
8983 '상무 입대' 권경원 "친정팀 전북과 대결 기대되네요" BB꼬봉쓰 20.04.06 77 0
8982 롯데 2년차 잠수함 서준원, 자체 평가전서 4이닝 1실점 호투 BB꼬봉쓰 20.04.06 75 0
8981 10일 이후 모두 팀 훈련 합류…프로야구 외국인 선수 격리 해제 BB꼬봉쓰 20.04.06 79 0
8980 일본골프 간사이오픈 연기에 일본여자골프도 4월까지 중단(종합) BB꼬봉쓰 20.04.06 78 0
8979 kt 스포츠 신임 사장에 남상봉 윤리경영실장 선임 BB꼬봉쓰 20.04.06 76 0
8978 한국야구위원회, 코로나19 확산 방지 엠블럼 제작 BB꼬봉쓰 20.04.06 79 0
8977 SK 킹엄 "한국행 권유한 친구 린드블럼에 고마워" BB꼬봉쓰 20.04.05 72 0
8976 일본프로야구 코로나19 확진자 3명 중 한 명 먼저 퇴원 BB꼬봉쓰 20.04.05 72 0
본사이트는 유튜브 API로 수집되어 만들어진 사이트이며 저작권에 대한 영상이 있을시 삭제조치 하겠습니다.
본사이트는 실시간 라이브 스트리밍의 경우 저작권에 위배되는 영상에 송출을 제한합니다.
본사이트는 방송통신 심의위원회에 규정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 2015 the BB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