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님의 인터넷익스플로러 버전은 x.0입니다. 낮은 버전의 IE는 보안에 취약할 수 있습니다. 최신버전 업그레이드
 
 
유료분석게시판 회원분석게시판 유머게시판 공지사항
7월4일 해외축구중계 SPA 아틀레티코 마드… 매니저  
7월3일 국내야구중계 KBO KT 키움 매니저  
7월3일 국내야구중계 KBO NC KIA 매니저  
7월3일 국내야구중계 KBO 삼성 LG 매니저  
7월3일 국내야구중계 KBO 롯데 SK 매니저  
 
포토겔러리
 
'전 롯데' 레일리, 6년만에 MLB 시범경기 출전…1이닝 무실점 2K
BB꼬봉쓰 작성 20.02.28 10:45 조회 79

 

 

 '전 롯데' 레일리, 6년만에 MLB 시범경기 출전…1이닝 무실점 2K 신시내티 유니폼 입은 레일리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브룩스 레일리(32·신시내티 레즈)가 6년 만에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출전해 역투했다. 레일리는 28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스코츠데일의 솔트리버필즈 앳 토킹스틱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시범경기에 팀의 6번째 투수로 등판해 1이닝을 무피안타 무실점 2탈삼진으로 완벽하게 틀어막았다. 4-0으로 앞선 7회 말 마운드에 오른 레일리는 첫 타자 도밍고 레이바를 1루 땅볼로 잡은 뒤, 파빈 스미스와 앤디 영을 연속해서 삼진 처리했다. 이날 레일리는 직구(포심 패스트볼), 투심, 슬라이더, 체인지업 등 4가지 구종을 모두 선보였고 직구는 최고 시속 149㎞를 찍었다. 레일리가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출전한 건, 미네소타 트윈스 소속이던 2014년 이후 6년 만이다. 레일리는 2009년 시카고 컵스에 입단해 2012년과 2013년 두 해 동안 메이저리그에 머무르면서 통산 14경기에 출전해 38⅓이닝을 던지며 1승 2패, 평균자책점 7.04로 고전했다. 메이저리그 적응에 실패한 레일리는 2015년 KBO리그로 방향을 틀었다. 그는 롯데 자이언츠에서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5년간 통산 152경기에 등판해 910⅔이닝을 소화하며 48승 53패 평균자책점 4.13을 올렸다. 레일리는 메이저리그 복귀에 도전하고자 롯데와의 재계약을 포기했다. 그는 신시내티와 마이너리그 계약을 하고, 초청 선수 신분으로 메이저리그 스프링캠프에 합류했다. 스프링캠프에서 치열한 경쟁을 뚫으면 정규시즌에서도 시카고 컵스 소속이던 2013년 9월 28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전 이후 7년 만에 빅리그 마운드에 설 수 있다.
추천0
모두 9,826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9826 울산대·명지대, 전국하계대학테니스 연맹전 우승 BB꼬봉쓰 20.07.03 76 0
9825 맨시티서 뛰던 독일 국가대표 자네, 바이에른 뮌헨 이적 BB꼬봉쓰 20.07.03 76 0
9824 한화 하주석, 2군 경기 첫 출전…이달 중순 합류 예정 BB꼬봉쓰 20.07.03 76 0
9823 손혁 감독 "김혜성은 천재인가…계속 외야수하던 선수 같아" BB꼬봉쓰 20.07.03 76 0
9822 코리안투어 선수대표 홍순상, 개막전 이틀 연속 선두(종합) BB꼬봉쓰 20.07.03 76 0
9821 '징계도 대책도 그때뿐'…순간만 모면하려는 체육계 관행 끊어야 BB꼬봉쓰 20.07.03 77 0
9820 '체육 폭력 추방하라'…8월 출범 스포츠윤리센터에 쏠리는 눈길 BB꼬봉쓰 20.07.03 76 0
9819 '학교 기숙사는 지옥이었다'…성추행·폭행 등 '괴롭힘이 일상&… BB꼬봉쓰 20.07.03 76 0
9818 KLPGA 투어 루키 유해란·노승희, 용평리조트오픈 1R 선두 BB꼬봉쓰 20.07.03 76 0
9817 박병호, 홈런포 2방으로 5타점…키움, 두산에 역전승 BB꼬봉쓰 20.07.03 60 0
9816 3∼6위가 2.5게임 차…불꽃 튀는 중상위권 순위경쟁 BB꼬봉쓰 20.07.03 60 0
9815 '50번째 3루타' 서건창 "100개 친 선배 대단…오늘 수비는 반성" BB꼬봉쓰 20.07.03 59 0
9814 '손흥민 리그 9호 도움' 토트넘, 셰필드에 1-3 완패…UCL 빨간불 BB꼬봉쓰 20.07.03 60 0
9813 슈팅 없이 도움만…손흥민 평점 6.8 '팀내 두 번째' BB꼬봉쓰 20.07.03 58 0
9812 코로나로 멈춘 한국수영, 10일 김천서 올해 첫 대회 무관중 개막 BB꼬봉쓰 20.07.03 58 0
9811 이민우, 6이닝 1실점 호투…KIA, 이틀 연속 한화 제압 BB꼬봉쓰 20.07.02 75 0
9810 키움 박병호, 시원한 홈런 두 방…KBO 통산 300홈런에 '-1' BB꼬봉쓰 20.07.02 74 0
9809 '장성우 결승타' kt, LG에 연장 접전 끝에 승리 BB꼬봉쓰 20.07.02 78 0
9808 구자욱 '쐐기 3점포' 삼성, SK 3연전 싹쓸이 BB꼬봉쓰 20.07.02 76 0
9807 대한체육회 "스포츠 폭력·성폭력, 선제적 처벌로 철퇴" BB꼬봉쓰 20.07.02 75 0
9806 고척돔 천장에 맞은 행운의 2루타…키움 조영건은 조기 강판 BB꼬봉쓰 20.07.02 74 0
9805 프로축구연맹 "10일부터 유관중 전환 불가능…시기 재조율" BB꼬봉쓰 20.07.02 75 0
9804 한화 반즈, 마당 있는 단독 주택서 자가격리…"훈련 위해 임대" BB꼬봉쓰 20.07.02 108 0
9803 경주시체육회 철인3종경기 선수 가혹행위 관련 징계 여부 논의 BB꼬봉쓰 20.07.02 112 0
9802 수원FC의 '깜짝 스타' 전정호 "불러만 주십쇼 또 넣겠습니다" BB꼬봉쓰 20.07.02 112 0
9801 2027년 아시안컵 축구 유치에 인도·이란 등 5개국 도전 BB꼬봉쓰 20.07.02 111 0
9800 9위 서울-10위 수원 '민망한 슈퍼매치' BB꼬봉쓰 20.07.02 111 0
9799 '특급 좌완' 거듭난 구창모, '2017년 양현종'을 넘본다 BB꼬봉쓰 20.07.02 111 0
9798 리버풀이 우승하면 이민 간다던 네빌 "클롭이 엄청난 일을 했다" BB꼬봉쓰 20.07.01 68 0
9797 KBO '거리 두기 상향 조정'한 광주 빼고 관중 입장 시작할 듯 BB꼬봉쓰 20.07.01 68 0
본사이트는 유튜브 API로 수집되어 만들어진 사이트이며 저작권에 대한 영상이 있을시 삭제조치 하겠습니다.
본사이트는 실시간 라이브 스트리밍의 경우 저작권에 위배되는 영상에 송출을 제한합니다.
본사이트는 방송통신 심의위원회에 규정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 2015 the BB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