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님의 인터넷익스플로러 버전은 x.0입니다. 낮은 버전의 IE는 보안에 취약할 수 있습니다. 최신버전 업그레이드
 
 
 
포토겔러리
 
코로나 직격탄 맞은 양키스 박효준…훈련장 폐쇄로 숙소 대기
BB꼬봉쓰 작성 20.03.17 20:22 조회 87

 

 

 코로나 직격탄 맞은 양키스 박효준…훈련장 폐쇄로 숙소 대기 미 프로야구 코로나19 첫 확진자, 같은 팀 마이너리거 "확진자와 접촉하지 않아" 경기 지켜보는 박효준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은 미국 프로야구 마이너리그에서 뛰는 유망주들에게도 고통을 안기고 있다. 특히 뉴욕 양키스 산하 마이너리그 내야수 박효준(24)에게 그렇다. 박효준은 최근 팀 내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면서 훈련에 큰 지장을 받고 있다. 박효준은 2014년 계약금 116만 달러를 받고 양키스에 입단한 유망주다. 오랜 기간 기회를 엿보던 박효준은 올해 스프링캠프에서 인상적인 모습을 보였다.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비공식 초청 선수로 참가해 맹타를 휘둘렀다. 지난달 29일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서 1타수 1안타 1득점을 올렸고, 이달 11일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시범경기에서도 1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날카로운 타격감을 보이며 빅리그 코치들에게 '눈도장'을 제대로 받았다. 그러나 이런 과정은 코로나19로 한순간에 무너졌다. 양키스 구단은 지난 16일 마이너리그 선수 한 명이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발표했다. 미국 프로야구에서 나온 첫 번째 코로나19 확진 사례였다. 해당 선수와 함께 훈련했던 모든 마이너리그 선수들은 2주간 자가격리에 들어갔고 양키스 마이너리그 캠프는 폐쇄됐다. 이뿐만이 아니다. 양키스는 플로리다 메이저리그 캠프도 문을 닫았다. 양키스는 선수들의 개인 훈련도 불허했다. 메이저리그 선수들은 대부분 연고지인 뉴욕이나 자택이 있는 도시로 이동했다. 박효준은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상황이다. 마이너리거 신분이라 확실한 결정을 내리지 못하고 있다. 박효준 측 관계자는 17일 통화에서 "박효준은 양성 반응을 보인 선수와 직접 접촉하지 않았다"며 "감염과 무관한 것은 다행이지만, 훈련장이 폐쇄돼 훈련 환경에 지장을 받고 있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현재 박효준은 플로리다주 숙소에서 대기하고 있다"며 "일단은 구단에서 특별한 지시가 있을 때까지 숙소에서 기다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추천0
모두 9,515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9335 K리그 '초보 사령탑' 데뷔전서 2승 2무 1패…'활약 기대되네' BB혜영 20.05.11 82 0
9334 이태원發 집단감염에 KBO리그 '무관중 경기' 더 길어질 듯 BB꼬봉쓰 20.05.11 82 0
9333 [골프소식] 나이키, 국가대표 출신 손예빈 후원 BB꼬봉쓰 20.05.11 82 0
9332 '재밌다! K리그1'…여전한 병수볼·강력해진 울산 BB꼬봉쓰 20.05.11 81 0
9331 "편의점에서 골프용품 만난다"…GS25, 전용 판매대 도입 BB꼬봉쓰 20.05.11 85 0
9330 ESPN의 KBO 중계 때 번호 노출된 투수 "차라리 경품행사 하겠다" BB꼬봉쓰 20.05.11 81 0
9329 EPL·라리가 등에 코로나19 확진자 속출…6월 재개 '안갯속' BB꼬봉쓰 20.05.11 82 0
9328 [프로야구전망대] '개막 5연승' 롯데의 진격, 두산까지 넘을까 BB꼬봉쓰 20.05.11 79 0
9327 체육회 '이태원 클럽 집단 감염'에 진천선수촌 입촌 '1주 연기… BB꼬봉쓰 20.05.11 80 0
9326 '이적생 김승대 1골1도움' 강원, 서울에 3-1 역전승 BB꼬봉쓰 20.05.11 82 0
9325 불의의 교통사고·선수들 더딘 회복…초반부터 '악재' 겹친 상주 BB꼬봉쓰 20.05.10 81 0
9324 발렌시아 두 달 만에 훈련 재개…웃음 되찾은 이강인 BB꼬봉쓰 20.05.10 81 0
9323 미국 여자축구 간판 골잡이 모건, 첫 딸 순산 BB꼬봉쓰 20.05.10 81 0
9322 '우승 후보' 울산이 무서운 이유, 선발 명단 뒤를 봐야 안다 BB꼬봉쓰 20.05.10 81 0
9321 손혁 키움 감독, '자가격리' 브리검 "오늘은 5이닝 정도" BB꼬봉쓰 20.05.10 81 0
9320 방역 지침 완화에 생활체육 기지개…야구·축구용품 '껑충' BB꼬봉쓰 20.05.10 81 0
9319 한용덕 한화 감독 "김범수-이태양 2군행, 결과가 말해준다" BB꼬봉쓰 20.05.10 81 0
9318 실버 NBA 커미셔너 "리그 재개하더라도 올해는 무관중 경기" BB꼬봉쓰 20.05.09 85 0
9317 KBO 심판 2군 강등도 미국서 화제…'MLB 심판들은 행복할걸?' BB꼬봉쓰 20.05.09 82 0
9316 이번엔 시속 169㎞…광속구 던지는 약관의 미국 좌완, 루크 리틀 BB꼬봉쓰 20.05.09 83 0
9315 김태형 감독의 불펜 걱정 "최원준도 제구 잡아야…이동원 2군행" BB꼬봉쓰 20.05.09 82 0
9314 키움 손혁 감독의 선언 "올해 불펜투수 3연투는 없다" BB꼬봉쓰 20.05.09 86 0
9313 K리그2 제주, 이랜드와 1-1 무승부…정정용 감독 '진땀 데뷔전' BB꼬봉쓰 20.05.09 84 0
9312 키움 박병호 "난 실패했지만…김하성 MLB 도전했으면" BB꼬봉쓰 20.05.08 82 0
9311 롯데, 연장 10회 끝내기 폭투 틈타 개막 4연승…NC도 4연승 합창 BB꼬봉쓰 20.05.08 86 0
9310 키움 이정후, 어버이날 맹타 "일본에 계신 아버지…좋아하실 것" BB꼬봉쓰 20.05.08 86 0
9309 NC 5회 6득점에 LG 윌슨 '백기'…신나는 개막 4연승 BB꼬봉쓰 20.05.08 87 0
9308 '개막축포' 이동국 "세계에 K리그 높은 수준 보여주고 싶었다" BB꼬봉쓰 20.05.08 86 0
9307 19살 신인 소형준, 데뷔전 선발승…막내 구단 kt, 시즌 첫 승 BB꼬봉쓰 20.05.08 85 0
9306 키움, 박병호 결승포 앞세워 한화에 5-3 승리 BB꼬봉쓰 20.05.08 84 0
본사이트는 유튜브 API로 수집되어 만들어진 사이트이며 저작권에 대한 영상이 있을시 삭제조치 하겠습니다.
본사이트는 실시간 라이브 스트리밍의 경우 저작권에 위배되는 영상에 송출을 제한합니다.
본사이트는 방송통신 심의위원회에 규정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 2015 the BBTV All rights reserved.